본문 바로가기

맛집/을지로맛집

을지로 아리아 수제버거집

반응형

을지로에 있는 아리아 수제버거집을 찾았습니다.

5월 23일 오늘의 점심메뉴는 수제버거 입니다

아리아가 생긴지는 오래되었는데요 예전에는 돈까스등을 파는 걸로 알았는데 지금은 수제버거집으로 바뀌어 있네요 

언제 수제버거집으로 바뀌었는지는 모르겠습니다.

웨스턴버거가 이 집의 대표 메뉴인것 같네요  여러가지의 버거가 있었지만 대표메뉴를 먼저 먹어봐야겠지요

웨스턴버거를 주문했습니다. 세트로요 세트메뉴로 감자튀김과 치즈스틱 치킨텐더 이렇게 있었습니다. 저는 치즈스틱을

주문했고요 치킨텐더는 주문시에 금액을 더 내야한다고 설명해 주셨습니다. 사진으로 보니깐 돈을 더 내고 베이컨과

치즈를 더 추가할 수 있는 거 같습니다.

여기선 사진이 깨지네요 . 웨스턴버거, 하와이안버거, 불고기버거, 치즈버거, 비트버거, 몬스터버거가 있습니다.

토핑추가시 추가요금이 있고요 사이드메뉴는 감자튀김 치즈스틱 치킨텐더 

단품은 6,000~10,000 사이고요 세트메뉴로 주문하면 8,000~12,000원까지 있네요 세트메뉴는 사이드메뉴가 포함된 가격

입니다. 다만 치킨텐더는 세트메뉴에서 돈을 추가로 내야한답니다. 

 

 

주문을 하고 앉아서 기다리는 동안 가게 안을 보았습니다. 

느낌이 펍&카페의 느낌입니다. 곳곳에 직접 그리신 듯한 그림들이 붙어있고 벽면도 그림을 그리신듯한 느낌이 아트

느낌이 나는 가게였습니다. 또 곳곳에 소품으로 색연필과 스케치북 그런 것들이 있었습니다. 단순 소품으로는 안 보였는

데 말이지요 메뉴 간판에 보면 커피랑 차도 파네요 .  커피는 안 먹어봐서 모르겠네요

저녁에는 맥주 장사를 하신다는 것 같습니다. 아까 손님이 와서 물어보더라고요 저녁에는 뭘 파냐고 맥주 파신다고

들었습니다. 

저는 웨스턴버거 세트메뉴를 시켰습니다. 사이드메뉴로는 치즈스틱으로 했고요 접시에 나올줄 알았는데 패스트푸드점과

똑같이 나오네요.

웨스턴버거입니다. 들어가는 재료들이 싱싱해 보였습니다. 토마토와 상추 패티 치즈 양파 다만 커서 먹기에 넘 힘들었습

니다. 잘라서 먹었다면 모르겟으나 저걸 먹으려니 재료들이 빠져나오고 불편했습니다. 소스들도 뚝뚝 흘리고요

그러나 맛은 맛있었답니다. 수제버거의 느낌이 났습니다.

처음에 햄버거 가격이 비싼거 아니야 싶었는데 아 이런 수제버거라면 괜찮겠다 싶었네요

요새 햄버거들 다 비싸잖아요 직접 만든 수제버거인데 이 가격이면 괜찮지 않을까 싶었네요 

다만 직장인으로써 가격이 부담되는 것은 마찬가지입니다.

치즈스틱 2개 치즈스틱은 뭐 어디서나 똑같은 맛이었습니다. 다를 건 없네요

콜라가 시원한 느낌은 아니어서 얼음넣고 먹고 싶었습니다. 그런 몇몇 점들이 아쉽네요

배달되는 맛집이라고 붙어있길래 배달의 민족 앱에서 찾아보았더니 웨스턴하우스가 여기였더라고요 ㅎㅎ

배달도 되니깐 시켜 드셔도 좋을 듯 하네요 

항상 햄버거 먹고 싶으면 충무로나 동대문까지 걸어갔었는데 가까운데 수제버거집이 있었네요 왜 몰랐을까요 ㅎㅎ

배달의 민족 앱 보면서 웨스턴하우스가 있는건 알았지만 웨스턴 하우스가 아리아일줄은 몰랐고요

햄버거 먹고플때 생각날때 여기로 오면 될것 같네요 자주 오게 될꺼 같습니다.

수제 버거도 점심메뉴로 드셔보세요 남은 시간도 좋은 하루 되세요

반응형

'맛집 > 을지로맛집'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을지로 지하연결통로 참죽  (0) 2019.05.30
남원 추어탕  (0) 2019.05.27
을지로 아리아 수제버거집  (0) 2019.05.25
을지로 꾸왁칼국수  (0) 2019.05.22
을지로 BREAD 51  (0) 2019.05.16
저녁식사 충무로 소고산 제일루에 가다  (0) 2019.05.10